기사 메일전송
남구, 소상공인 경영주치의사업 성료 - 50개소에 맞춤형 경영컨설팅 진행
  • 기사등록 2024-06-05 13:32:47
기사수정

울산 남구(구청장 서동욱)는 계속되는 경기침체 속에 남구 소상공인의 경쟁력 강화 및 매출 향상을 위해 지난 1월부터 추진했던 ‘2024년 소상공인 경영주치의사업’이 큰 호응을 얻으며 마무리됐다고 4일 밝혔다. 사진제공=울산시청[링크투데이=김태한 기자] 울산 남구(구청장 서동욱)는 계속되는 경기침체 속에 남구 소상공인의 경쟁력 강화 및 매출 향상을 위해 지난 1월부터 추진했던 ‘2024년 소상공인 경영주치의사업’이 큰 호응을 얻으며 마무리됐다고 4일 밝혔다.

 

 남구 소재 소상공인 및 예비창업자 50명을 대상으로 소상공인들의 애로사항을 사전진단 파악해 최적의 전문 컨설턴트를 업소에 배치하고, 총 3회의 방문 컨설팅을 통해 소상공인들의 문제점에 대한 해결방안을 모색․제시했다.

 

 도소매, 요식업, 미용업, 기타 서비스업 등 다양한 업종의 소상공인들이 지원했으며, 창업을 준비하는 예비창업자들도 컨설팅 혜택을 받았다.

 

 주요 컨설팅 분야는 △온라인 홍보․마케팅(45%) △상권분석, 매장관리 및 고객관리 등 경영전반에 대한 애로사항(28%) △노무, 세무 각종 법률 상담(17%) △창업 및 프랜차이즈 상담(10%) 등이다.

 

 남구에서 6년째 스마트교구 사업을 운영하고 있는 한 신청자는 “원가의 비율이 전체 매출의 절반 이상을 훌쩍 넘어 계속 적자가 나는 상황이라 자금융통이 힘들다.”며, “매출을 올려서 적자를 해결할 수 있는 전략이나 다른 업종으로 전환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컨설팅을 받고 싶다”고 애로사항을 전했다. 

  

 이에 따라, 소상공인 전문컨설턴트가 3차례 방문해 경영진단 및 문제점을 파악한 후 수익을 개선할 수 있는 실질적인 마케팅 전략수립은 물론 업체에서 도움이 될 만한 공모사업에 대해 컨설팅을 진행했다.


 또한, 정부의 청년혜택으로 1억 원의 융자 지원 및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의 5천만 원 상당의 ‘혁신바우처’ 공모에 선정돼 사업 발전의 디딤돌이 됐다. 

 

 컨설팅을 완료한 소상공인들에게 사후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50점 만점에 49.5점으로 대부분이 크게 만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남구는 컨설팅 후 각 업소에 필요한 분야에 대해 경영환경개선사업 및 온라인 마케팅 컨텐츠 사업과 연계해 지원할 예정이며, 소상공인들의 경영주치의 역할을 톡톡히 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고물가, 고금리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이 위기를 극복하고 자생력을 갖출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사업을 시행하고 있으며, 소상공인의 매출향상을 위해 보다 실질적인 도움을 주어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 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6-05 13:32:47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최신뉴스더보기
울산광역시 안전신문고
주민e직접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