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2023년 제1회 골목형상점가심의위원회 개최

울산농수산물도매시장 수산 ․ 청과 소매동 5, 6호 골목형상점가 지정

오유진 기자 | 2023.09.08 18:35:18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남구는 7일 3층 회의실에서 2023년 제1회 골목형상점가심의위원회를 열고, 수산소매동과 청과소매동을 남구 제5, 6호 골목형상점가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울산 남구청

[링크투데이 = 오유진 기자] 울산 남구(구청장 서동욱)는 7일 3층 회의실에서 2023년 제1회 골목형상점가심의위원회를 열고, 울산농수산물도매시장의 수산소매동과 청과소매동을 남구 제5, 6호 골목형상점가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골목형상점가는 2000제곱미터 이내 면적에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점포가 30개 이상 밀집해 있는 구역으로 상권규모, 발전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지정한다. 

 이날 위원회에서는 골목형상점가 신청에 대한 지정 기준 총족 여부, 구역 특성, 상인회 구성,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등을 종합적으로 심의해 의결을 거쳐 골목형상점가 지정 여부를 최종 결정했다. 

 농수산물도매시장은 「농수산물 유통 및 가격안정에 관한 법률」에 의해 설립된 시장으로 시장이라는 명칭에도 불구하고, 관련법에 따른 전통시장이 아니어서 도매시장 내 소매상과 식당 등에서 온누리상품권을 가맹등록을 할 수 없어 상인들과 소비자들이 이용에 불편을 겪어 왔다. 

 이번 지정을 통해 농수산물도매시장 수산소매동 74개 점포와 청과소매동 93개 점포가 「전통시장 및 상점가 육성을 위한 특별법상 지원 대상에 포함되게 됐다. 

 이들 소매동 점포는 앞으로 온누리상품권 가맹점 가입을 신청할 수 있고 가입 절차가 완료된 이후에는 온누리상품권 결재가 가능하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이번 농수산물도매시장의 소매동에 대한 골목형상점가 지정을 통해 경기 침체 및 소비심리 위촉 등으로 힘들어 하는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도모하고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될 것이다.”며, “지역경제의 실핏줄인 골목상권과 소상공인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상인회와 상호 소통하며 다양한 지원방안 발굴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많이 본 뉴스

  1. 1 울주군, 장애아동 발달재활서비스…
  2. 2 울산교육청, 취약계층 학생 다듣영…
  3. 3 북구 평생학습관, 생애맞춤형 특별…
  4. 4 청량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
  5. 5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후원금 3억…
  6. 6 “올해의 책, 같이 읽고 생각 나눠…
  7. 7 남구장학재단, '소상공인 대학생…
  8. 8 남구, 2023년 양성평등주간 기념…
  9. 9 남구 치매안심센터, ‘장생포동 치…
  10. 10 중구, 올해의 ‘책 읽는 가족’ 시…

포토뉴스

[똑손TV] 사회적기업에 관심 있으신분들 보세요~
[똑손TV] 사회적기업에 관심 있으신분들 보세요~ [똑손TV] 치매안전지키미들이 직접 찾아갑니다 [똑손TV] 50년 이상 사신 돌산주민들의 《마을에서만납시다》 [똑손TV] 똑손의 지역행사 소개, 경남대 X-Fesat [똑손TV] 리질리언스 프로젝트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