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2만4천명 목표’ 일자리 창출 종합계획 수립

-30일 울주군 일자리 창출 종합계획 수립 최종보고회 개최

조수민 기자 | 2022.11.30 19:52:39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시 울주군이 내년부터 2026년까지 2만4천명 일자리 창출과 고용률 65.5%를 목표로 지역 일자리 조성에 박차를 가한다. 사진출처=울산 울주군청

[링크투데이 = 조수민 기자] 울산시 울주군이 내년부터 2026년까지 2만4천명 일자리 창출과 고용률 65.5%를 목표로 지역 일자리 조성에 박차를 가한다.  

울주군은 30일 군청 7층 이화홀에서 이순걸 울주군수 주재로 울주군 일자리위원회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울주군 일자리 창출 종합계획 수립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앞서 군은 일자리창출 사업과 중장기 전략 개발 등 일자리 창출대책 종합 구상을 위해 지난 8월부터 울산연구원 연구용역을 진행해 이번 계획을 수립했다.

계획 내용에 따르면 울주군은 ‘내 삶의 힘이 되는 일자리, 행복 울주’를 비전으로, 내년부터 2026년까지 4년간 총 2만4천명의 일자리 창출과 고용률 65.5%를 달성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4대 추진전략과 10대 중점과제를 수립해 일자리 중심의 군정을 펼친다.

먼저 ‘혁신성장 기반 조성 및 기업 활력 제고’ 전략으로 민간기업 투자유치를 활성화하고, 중소기업 지원 및 전문인력을 양성한다. 미래 신산업 기반 조성으로 일자리 창출력을 높인다.  

‘고용서비스 고도화 및 고용안정 강화’를 통해 일자리 지원 인프라를 확충하고, 고용안정 선제 대응을 강화한다.  

‘사회적 배려와 함께하는 일자리 창출’로는 취업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및 고용안정을 지원하며, 청년 취업경쟁력 제고에 힘쓴다. 또 사회적경제 활성화로 안정적 일자리를 창출한다. 

‘창업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을 추진해 청년 및 중장년 창업 활성화를 지원하고, 창업지원 인프라를 확충한다. 

이순걸 울주군수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최우선하는 새정부의 국정기조에 맞춰 지역의 산업 및 고용구조, 역점산업 등 특수성을 고려한 울주군 맞춤형 일자리 창출 모델을 개발해 군민에게 힘이 되는 든든한 일자리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많이 본 뉴스

  1. 1 울산교육청, ‘수능, 모두 잘 할 수…
  2. 2 울산 동구, 마을공동체학교 참여자…
  3. 3 울산교육청, 초등 수업의 모든 것…
  4. 4 북구, 제6회 노인 건강 체육대회 개…
  5. 5 울산교육청, 경계선 지능 자녀와…
  6. 6 북구, 제21회 전국주민자치박람회…
  7. 7 울산태화로타리클럽, 북구 농소2…
  8. 8 울주군보건소, 찾아가는 심리지원…
  9. 9 울산 동구 드림스타트‘역사문화…
  10. 10 울산 동구 아동위원협의회, 모범아…

포토뉴스

[똑손TV] 50년 이상 사신 돌산주민들의 《마을에서만납시다》
[똑손TV] 50년 이상 사신 돌산주민들의 《마을에서만납시다》 [똑손TV] 똑손의 지역행사 소개, 경남대 X-Fesat [똑손TV] 리질리언스 프로젝트 [똑손TV] 예비사회적기업 (주)예술공간 예닮 [똑손TV] 진해 장옥거리 아세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