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교육청, ‘학교 현장의 소리 운영’학생 교육에 전념할 수 있는 여건 조성

내달 1일까지 전체 학교 교직원 대상으로 진행, 불필요하고 관행적인 정책 폐지 등 정비 예정

조수민 기자 | 2022.06.14 17:46:41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노옥희)은 학교 현장의 불필요하고 관행적인 정책을 개선하고자 13일부터 내달 1일까지 ‘학교 현장의 소리’를 운영한다. 사진출처=울산광역시교육청

[링크투데이 = 조수민 기자] 울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노옥희)은 학교 현장의 불필요하고 관행적인 정책을 개선하고자 13일부터 내달 1일까지 ‘학교 현장의 소리’를 운영한다.

 울산시교육청은 학교 구성원 모두가 학생 교육에 전념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고자 전체 학교 교직원들을 대상으로 현장의 소리를 지난 2018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시교육청은 2018~2021년까지 ‘현장의 소리’를 운영해 학교 현장의 불필요하고 관행적인 정책에 의견을 수렴하고, 부서별․기관별 협의를 거쳐 폐지 40건, 축소 12건, 개선 191건 등 모두 243건을 정비해 교육청, 지원청, 직속기관 및 관내 전체 학교에 안내하였다.  

 ‘학교 현장의 소리’를 통해 폐지된 정책은 각종 교육주간 운영 자율 및 결과 보고, 학교 교육계획서 업무 간소화, 방학 중 영어캠프, 수업 컨설팅 강제 참여 등의 40건이다. 축소된 정책은 교육청 및 직속기관별 지원단 축소 및 개선, 감사 수감자료 최소화, 학교 스포츠클럽 대회 지원금 제출 서류 축소 등 12건이다. 개선된 정책은 ‘홍보․안내․조사 등의 가정통신문은 교육청 단위에서 학교통합홈페이지에 일괄 탑재’, ‘위임전결규정 개선’, ‘학생참여중심 수업 운영 방법 개선’ 등 191건이다.

 시교육청은 ‘학교 현장의 소리’운영을 통해 불필요하고 관행적인 정책에 대한 학교 현장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용하여 교직원의 행정업무 경감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지원하고, 학교 구성원 모두가 학생 교육에 전념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학교 현장의 소리’를 통해 형식적이고 비효율적인 학교 연계 교육청 사업을 정비하고 계속해서 업무를 개선해 나가 학교 구성원 모두가 학생 교육에 전념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여, ‘교육활동 중심의 학교다운 학교’를 만드는데 전 부서 및 기관에서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많이 본 뉴스

  1. 1 [김진규 칼럼] 해운대해수욕장…
  2. 2 강북청, 가족과 함께 요리체험 행…
  3. 3 강남청, 가족사랑, 사제동행 인성…
  4. 4 북구, 개발제한구역 내 영농행위…
  5. 5 태화강 국가정원 봄꽃축제 성황리…
  6. 6 울주군 태화강생태관 만족도 조사…
  7. 7 울주군, 온산 덕신 영남3리마을 쉼…
  8. 8 울산교육청, 5개 기업 초청 고졸 채…
  9. 9 울산교육청, 학생중심 미래형 수업…
  10. 10 우정동, 무료 스마트폰 교육 ‘우…

포토뉴스

사회적기업 '아름다운가게', 인도네시아 사회적기업 2억원 전달
사회적기업 '아름다운가게', 인도네시아 사회적기업 2억원 전달 [포토뉴스] 북구, '장애인과 함께하는 사랑의 바다체험' 진행 [차현담의 요가 칼럼 26] 등뒤에서 보내는 무의식적인 긴장감과 심리적 장애의 소리 듣기, 뿌르보따나사나(PURVOTTANASANA) [포토뉴스] 아름다운 농촌 가꾸기 '온양읍' [포토뉴스] 농협, 대학생과 함께 하는 농촌 인력지원활동 전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