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마을교육공동체, 중구 대표 다문화 융합교육과정 개발한다

다문화 융합교육과정 개발 회의 진행…주제 및 운영 방향 논의

이예은 기자 | 2022.05.19 17:33:54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중구 마을교육공동체가 중구 대표 다문화 융합교육과정 개발에 나섰다.(사진출처=울산 중구청).

[링크투데이 = 이예은 기자] 울산 중구 마을교육공동체가 중구 대표 다문화 융합교육과정 개발에 나섰다.

중구 마을교육공동체는 19일 오후 3시 중구 혁신교육지원센터에서 중구 대표 다문화 융합교육과정 개발을 위한 회의를 진행했다.

이번 회의에는 마을교사와 다문화 학부모 동아리 회원, 중구청 및 강북교육지원청 관계자, 삼일초등학교 교사 등 20여 명이 참석해, 다문화 융합교육과정의 세부 주제를 정하고 교육 운영 방향 등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앞으로 중구 마을교사 동아리 10개*와 다문화 학부모 동아리 플세다는 함께 ▲경제 ▲환경 ▲에너지 ▲문화 ▲생태 ▲음악 등 10개 분야의 특색 있는 다문화 융합교육강좌를 개발·운영할 계획이다.

* △경제상사 △인간사랑지구사랑 △에너지사랑 △동네방네 △문화랑 놀자 △큰애기 생태여행 △달빛그리고예술 △채식요리조리 △가온누리수 △생각날개

중구는 이에 필요한 예산 등을 지원하고 제2회 혁신교육주간 동안 참여 마당 행사를 통해 주민과 청소년들에게 해당 교육과정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강북교육지원청과 학교 교사 등은 교육과정 개설 및 운영 등을 전반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중구 마을교육공동체는 혁신교육을 위한 민·관·학 교육 협력체로 마을과 학교, 주민들을 연결하며 마을에서 배움과 돌봄이 이루어지도록 지원하고 있다.

정영은 마을교사 동아리 생각날개 회장은 “앞으로 중구만의 특색 있는 교육 과정을 개발·추진해 나가기 위해 다양한 연구 작업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중구 관계자는 “오늘 회의를 통해 중구형 혁신교육의 발전을 위한 소중한 의견을 들을 수 있었다”며 “마을교사들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학생들의 교육 만족도를 제고하기 위해 오는 6월부터 4기 신규 마을교사 양성과정 및 기존 마을교사 보수교육 과정을 운영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많이 본 뉴스

  1. 1 “주민 건강 책임진다 ··· 울산…
  2. 2 두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역량…
  3. 3 북구 농소1동 복지팀, 생활고 겪던…
  4. 4 울산교육청, 2차 학교폭력 실태조…
  5. 5 북구, 공식 캐릭터 쇠부리 에코버…
  6. 6 언양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
  7. 7 북구, 청소년복지실무위원회 개최
  8. 8 9월 문화가 있는 날 울산박물관, 기…
  9. 9 울산 동구, 방어진 골목 구석구석…
  10. 10 [똑손TV] 진해마을라디오 제2…

포토뉴스

[똑손TV] 진해마을라디오 제2회 공개방송 진행
[똑손TV] 진해마을라디오 제2회 공개방송 진행 사회적기업 '아름다운가게', 인도네시아 사회적기업 2억원 전달 [포토뉴스] 북구, '장애인과 함께하는 사랑의 바다체험' 진행 [차현담의 요가 칼럼 26] 등뒤에서 보내는 무의식적인 긴장감과 심리적 장애의 소리 듣기, 뿌르보따나사나(PURVOTTANASANA) [포토뉴스] 아름다운 농촌 가꾸기 '온양읍'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