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고액·상습체납자 225명 명단 공개

체납기간 1년 이상 경과·1000만 원 이상 체납자 대상…출국금지, 신용불량 등록, 금융자산 압류 등 조치 강구

이솔희 기자 | 2020.11.18 10:51:25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시 로고. (사진출처=울산시 홈페이지)

[링크투데이 = 이솔희 기자] 울산시는 2020년 지방세 고액·상습 체납자 213명(개인 141, 법인 72)과 지방행정제재·부과금 고액·상습 체납자 12명(개인 8, 법인 4) 총 225명의 명단을 18일 공보와 행안부와 시·구·군 누리집 등에 통합·상시 공개한다. 

2020년 공개 대상자는 올해 1월 1일 기준으로 체납기간 1년 이상, 체납액 1,000만 원 이상인 신규 체납자 중 6개월 이상 소명기회를 부여했음에도 특별한 사유 없이 납부하지 않은 개인 및 법인 체납자이다. 

공개되는 체납정보는 체납자의 성명·상호(법인명 포함), 나이, 직업, 주소 또는 영업소, 체납액의 세목·납부기한 및 체납요지 등이다. 

앞서 울산시는 지난 3월 ‘울산시지방세심의위원회’에서 공개 대상자를 1차로 확정하고 6개월 이상 체납액 납부와 소명기회를 부여한 후 10월 19일 열린 2차 ‘심의위원회’를 거쳐 공개 대상자를 최종 확정했다.

다만, ‘지방세징수법’에 따라 체납된 지방세가 불복청구 중에 있거나 체납액의 30%이상을 납부한 자, 회생계획인가 결정에 따른 징수유예기간 중인 자, 재산상황 등을 살펴 공개실익이 없는 경우 등은 공개에서 제외했다. 

이번에 공개된 체납자 현황을 보면, 대상자 총 225명 중 법인은 76개 업체가 67억 원(58.3%), 개인은 149명이 48억 원(41.7%)을 체납하고 있다. 

체납자의 업종을 보면 제조업 42개(18.7%), 부동산업 41개(18.2%), 건설업 35개(15.5%), 도․소매업 19개(8.4%), 서비스업 13개(5.8%), 기타 75(33.4%) 등이다. 

체납자의 체납액 구간별 분포를 보면 5천만 원 이하 체납자가 184명(81.8%)이며, 1억 원 초과 체납자도 16명(7.1%, 개인 6명, 법인 10개)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소명기간 중 지방세는 24명으로부터 21억 1,300만 원, 지방행정제재·부과금은 4명으로부터 1억 4,600만 원을 징수했다”며 “조세정의와 납세형평성 제고를 위해 고액·상습 체납자에 대해서는 이번 명단공개와 함께 출국금지, 신용불량 등록, 부동산 및 금융자산 압류, 관허사업제한 등 모든 대책을 강구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많이 본 뉴스

  1. 1 울산시, 태화강 국가정원 십리대숲…
  2. 2 울산 울주군, 울주문화재단 공식…
  3. 3 울산 남구, 2020년 하반기 주민등…
  4. 4 울산 남구, 무거동 「무거동민 소…
  5. 5 울산시, 코로나19 예방 ‘슬기로운…
  6. 6 웅촌문화복지센터, 야외음악회 및…
  7. 7 울산시, 온라인 '2020 대한민국 균…
  8. 8 울산국제영화제, 프레 페스티벌 슬…
  9. 9 울산시, 아르누보 화재 미담사례…

포토뉴스

사회적기업 '아름다운가게', 인도네시아 사회적기업 2억원 전달
사회적기업 '아름다운가게', 인도네시아 사회적기업 2억원 전달 [포토뉴스] 북구, '장애인과 함께하는 사랑의 바다체험' 진행 [차현담의 요가 칼럼 26] 등뒤에서 보내는 무의식적인 긴장감과 심리적 장애의 소리 듣기, 뿌르보따나사나(PURVOTTANASANA) [포토뉴스] 아름다운 농촌 가꾸기 '온양읍' [포토뉴스] 농협, 대학생과 함께 하는 농촌 인력지원활동 전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