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중구, 구 금고 재공고 실시

지방회계법 지자체 금고지정기준 근거 진행

이소은 기자 | 2019.09.23 17:33:24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  

울산 중구 로고. (사진출처=울산 중구 홈페이지)

[링크투데이 = 이소은 기자] 울산 중구는 향후 3년간 구 예산을 맡기기 위해 23일~오는 25일까지 구 금고 지정을 위한 재공고를 실시한다.

이번 재공고는 지난 18일~19일 양일간 진행했던 구 금고 지정 신청 제안서 접수 결과, 농협은행이 단독으로 제안서를 제출함에 따라 지방회계법과 지방자치단체 금고지정기준, 관련 규칙에 근거해 진행됐다.

앞서 중구는 지난 5일 금고지정 신청 공고와 함께 지역 내 8개 금융기관에 대해 금고지정 신청 안내서를 발송했으나, 농협은행 외 다른 금융기관에서는 제안서를 제출하지 않았다.

이에 따라 23일~오는 25일까지 재공고를 실시하고, 오는 26일~27일 양일간 재접수에 나선다.

재공고 입찰에서도 1개의 금융기관만 경쟁에 참여한 경우에는 금고지정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수의방법으로 금고를 지정하게 된다.

구 금고는 1곳으로, 울산 중구의 일반회계, 기타 특별회계, 기금 등 모든 현금과 유가증권의 출납 및 보관 업무, 각종 세입금의 수납, 세출금의 지급, 기타 금고업무 취급상 필요하다고 지정한 업무 등을 맡게 된다.

지정된 금고 은행은 내년 1월 1일~오는 2022년 12월 31일까지 3년간 구 금고 업무를 수행한다.

중구는 오는 24일까지 금고지정심의위원회를 구성하고, 내달 중으로 위원회를 개최해 접수된 제안서를 심의·평가한 뒤 적정한 금고를 선정해 내달 말 최종적으로 약정을 체결할 계획이다.

구 금고가 관리할 중구의 예산은 2019년 당초예산기준으로 3728억 원이며, 현재 울산 중구의 금고는 이번에 단독으로 제안서를 제출한 농협은행이 맡고 있다.

중구 관계자는 "이번 재공고는 1차 신청에서 농협은행만이 참여함에 따라 법 절차에 의해 진행된 것"이라며 "향후 3년간 구 예산을 담당하게 되는 금고를 지정하는 중요한 일인 만큼, 추진 및 선정 절차 등에서 일체의 문제가 생기지 않도록 공정한 선정이 될 수 있도록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    
  • 맨 위로



 

많이 본 뉴스

  1. 1 울산 북구, '꽃보다 아름다운 우리…
  2. 2 울산남구도시관리공단, 부산불꽃…
  3. 3 울산시, '2020년 생활체육시설 확…
  4. 4 울산 울주군, 전통옹기가마 체험캠…
  5. 5 울산 중구, 구 금고 재공고 실시
  6. 6 울산 동구, 부엉이 감시단 활동 실…
  7. 7 울산 북구, 찾아가는 자전거 수리…
  8. 8 울산 남구, 오는 26일 '사회적기업…
  9. 9 울산시 시민신문고위원회, 시민 생…
  10. 10 울산 남구, 3개 구역 공중케이블 정…

포토뉴스

사회적기업 '아름다운가게', 인도네시아 사회적기업 2억원 전달
사회적기업 '아름다운가게', 인도네시아 사회적기업 2억원 전달 [포토뉴스] 북구, '장애인과 함께하는 사랑의 바다체험' 진행 [차현담의 요가 칼럼 26] 등뒤에서 보내는 무의식적인 긴장감과 심리적 장애의 소리 듣기, 뿌르보따나사나(PURVOTTANASANA) [포토뉴스] 아름다운 농촌 가꾸기 '온양읍' [포토뉴스] 농협, 대학생과 함께 하는 농촌 인력지원활동 전개
배너